요네쿠라 료코×쿠로키 하루 <의혹> 그녀는 정말 악녀일 것인가?

Drama Previews/Coming Soon|2018. 12. 8. 00:30

마츠모토 세이쵸의 명작 <의혹>이 2019년 방송된다는 소식을 들고 왔어요. 요네쿠라 료코와 쿠로키 하루의 악녀 연기를 기대하며 기다려도 좋을 것 같네요. 어떤 볼거리가 있나 살펴볼까요?


마츠모토 세이쵸 작품에서 수많은 악녀를 연기해 온 요네쿠라 료코가 악녀를 변호?


많은 마츠모토 세이쵸의 작품에서 주연을 맡아 강렬한 인상을 남겨 온 요네쿠라 료코. 그녀가 2019년 새로운 세이쵸의 작품에 도전한다. 이번 도전은 세이코 작품 중에서도 최고의 인기를 자랑하는 명작 서스펜스 <의혹>. <검은 가죽 수첩>을 비롯해 <짐승 미치><나쁜 놈들><뜨거운 공기>등의 작품으로 유명한 악녀를 연기해 온 요네쿠라이지만, 이번에는 "악녀에게 다가가려는 변호사 "역으로 새로운 경지를 개척한다.



요네쿠라가 연기하는 것은, 진실 규명을 위해서라면 수단을 가리지 않는 국선 변호사 사하라 타카코. '검은' 기업들을 잇달아 승소로 이끌어 온 것으로 인해 "최악의 변호사"라고 야유받는 여성이다. 그녀는 어느 날, 보험금을 목적으로 남편을 죽였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악녀"을 변호하게 되는데. 그녀의 괴짜같은 언동에 휘둘리면서도 결코 범인이라 단정짓지 않으며 그녀가 가진 내막의 진실을 추적한다.


또한 이번에는 '의혹'을 첫 영상화 한 1982년 영화 버전, 원작 등의 남성 변호사를 여성으로 대체하면서 2019년 버전만의 새로운 해석으로 이야기를 묘사한다. 새로운 관점에서 정반대의 배경을 가진 여자들의 "관계"도 현저하게 묘사할 예정. 과연 요네쿠라는 유죄가 농후한 악녀를 상대로 어떻게 난투하여 어떤 연기를 보여줄 것인가. 


쿠로키 하루, 요네쿠라 료코의 악녀 역을 빼앗아 도전!


요네쿠라와 대치하는 악녀 시라카와 쿠마코를 연기하는 것은, 2014년 베를린 국제 영화제 최우수 여배우 상을 수상한 20대 실력파 여배우 쿠로키 하루. 요네쿠라와 첫 공동 출연으로 이번에는 악녀 역 도전한다. 쿠마코는 웃는가하면 울고 고귀한 듯하면서 상스러운 말로 욕을 내뱉는 신비한 여자. 마치 괴물처럼 묘한 매력을 발산해 주변인을 농락한다.




거리


무슨 수를 써서라도 진실을 추구하지만 그 능력과는 정반대로 '최악의 변호사'라고 모두 야유하는 사하라 타카코(요네쿠라 료코). 그녀에게 동료 변호사로부터 의뢰가 들어왔다. 몸 쇠약 때문에 자신이 맡던 여성의 변호를 이어가달라는 것이다. 그 여자는 의혹에 가득 찬 사건의 중심에 있는 시라카와 쿠마코(쿠로키 하루). 그녀는 "귀신쿠마"라고 불리며 세상을 떠들썩하게 했던 악녀였다.


그 사건은 비가 많이내리던 아타미 항구 부두에서 일어났다. 쿠마코는 남편과 둘이서 드라이브하러 나갔지만, 차가 바다로 추락. 헤엄을 칠 수 없는 남편은 그대로 차 안에서 익사하고 그녀만 탈출에 성공했다. 그녀만 살아남은 것이다. 쿠마코는 남편의 운전 실수에 의한 사고라 주장했지만 곧 의심스러운 점이 여기 저기 나타나는데. 차 안에서 스패너가 발견 된 데다 쿠마코가 남편에게 DV[각주:1]를 행사하는 동영상이 왜인지 SNS에서 확산되었다. 또한 주위 사람들로부터 그녀의 평소 악행을 규탄하는 목소리가 부상헸기에 전과 4범이라는 과거를 가진 쿠마코에게는 매우 불리한 상황이었다.


그래도 결백을 계속해서 주장하는 쿠마코. 화가 치민 경찰은 결국, 별건 체포라는 강경 수단을 쓰는데. 하지만 그쯤으로 멘붕당할 사람이 아닌 쿠마코는 유치장에 들어가 간수를 홀리고 갑자기 습격당한 이야기를 날조하고 떠들고 다닌다. 그런 연락을 받은 타카코가 달려가면 응석을 부리며 감사해하는 쿠마코. 하지만 타카코가 정면에서 남편을 죽였냐고 묻는 순간, 조개처럼 입을 다물어버리는데.


곧 타카코에게서 하나의 의문이 떠오른다. 쿠마코는 정말 세간에서 말하는 "악녀"인 것일까. 타카코는 쿠마코의 본성과 사건의 진상을 규명하기 위해 교묘한 화술로 가십거리 기자들로부터 정보를 수집하여 불투명한 쿠마코의 내력을 하나씩 풀어간다. 한편, 무조건 쿠마코에게 유죄를 주고 싶은 검사 오다 히데코는 타카코에게 속임수를 시전 하는데.


방송정보


[원작]

마쓰모토 세이쵸 <의혹>

[출연]

요네쿠라 료코, 쿠로키 하루 외

[각본]
타케야마 히로시


도움이 되셨다면 공감♥, 더 좋은 포스팅이 됩니다.

유투브에 오시면 많은 영상을 감상하실 수 있어요!

  1. 가정 폭력 [본문으로]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