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펌한 샐러리맨이 어느 날 갑자기 야쿠자로? 무로 츠요시 <아이 턴>

Drama Previews/Q3 2019|2019.04.04 16:00

안녕하세요. 블로기룸입니다. 2분기 일드가 하나둘씩 시작되고 있는 가운데 한발 빠른 프리뷰를 전해드리는 블로기룸은 벌써 3분기 일드 소식들을 하나둘씩 전해드리고 있답니다! 이번 시간에 소개해드릴 3분기 일드는 바로 무요 츠요시 주연의  <아이 턴>입니다. 

 

 

 

일본에서 가장 불행한 샐러리맨의 이야기 ~ 직장인과 야쿠자 조직의 이중 생활

고마 미츠오 45세. 광고 대행사에서 근무하는 평범한 영업 사원. 좌천이나 다름없는 부서 이동으로 홀로 부임 후 "중년의 위기"를 극복하는 감동의 이야기인 듯 했으나, 두 명의 야쿠자 두목 사이에서 우왕좌왕. "아수라장" 속에서 I(=자신)을 되찾아라!

 

무로 츠요시


 

 

줄거리 

중견 광고 대행사에 근무하는 고마 미츠오(무로 츠요시)는 45세에, 좌천이나 다름없는 인사로 본사에서 지방의 지사로. 아내와 딸을 도쿄에 남겨두고 혼자 야쿠자에게 좌지우지당하는 "아수라장"에... 직원은 겨우 2명, 빈약한 지점의 지점장이 된 고마는 "역량을 발휘하지 못하면 지점은 즉시 폐쇄 및 즉시 해고!"라며 생트집을 잡힌다. 주택 융자에다가 딸의 진학... 앉아서 구조 조정 당할 수는 없다! 담합했던 업체의 재검토, 새로운 영업... 본사의 영업교육으로 매출 향상을 도모한다. 그런 가운데, 신규 전단지 제작을 맡은 회사에서 갑자기 전화가! 이것이 악몽의 시작이었다.... 


노발대발하고 있는 사장 류자키가 손에 넣은 건 고마가 담당했던 전단지. 거기에는 터무니없는 실수가 있었는데. 게다가 그 회사가 "류자키 조직"이라는 야쿠자 회사라는 것을 발견한 고마는 절체절명의 위기에 빠진다. 또한 일파만파로 "송곳 조직"의 두목 송곳(미정)도 소문을 듣고 접근한다. 송곳 두목이 격노하고 있는 이유는 도대체 무엇인가.

  
갑자기 2명의 두목 사이에서 위기 상황에 처한 고마. 가족을 위해 일하는 개운치 않은 샐러리맨의 인생이 한 순간 부채, 양도의 위기에 빠진다. 또한 송곳은 억지로 고마를 "사제" 지간으로 송곳 조직의 일원이 될 것을 강요하는데.

 

 

방송정보

원작 : 후쿠자와 데쓰조 <I 턴>
일시 : 매주 금요일 심야 0시

출연 : 무로 츠요시 

 

도움이 되셨다면 ↙공감♥, 더 좋은 포스팅이 됩니다. 유투브에 오시면 많은 영상을 감상하실 수 있어요!

 

댓글()
  1. BlogIcon 라미드니오니 2019.04.04 18: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미있는 드라마같군요.
    잘 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