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일간만 사랑하는 매미남자, 야마다 료스케 <세미오토코>

Drama Previews/Q3 2019|2019. 6. 10. 14:48

이 얼마나 멋진 세상인가!

국민작가 오카다 요시카즈가 자아내는 아름다운 세미 왕자와 30대 가진 것 없는 여자의 7일 간만의 기적의 러브 스토리. 좋은 일 따윈 전혀... 없는 신통치 않은 30대 여자의 앞에 갑자기 특이하지만 정말 아름다운 연하의(매미) 왕자가 나타나 이렇게 말했다. "당신의 소망을 이루어 드릴테니, 7일 동안 함께 있어도 좋습니까?"  

 

야마다 료스케

주연 야마다 료스케 × 작가 오카다 요시카즈의 태그로 보내는 한여름의 만남과 이별의 이야기. 2019년 7월 첫방 예정. 올 여름 가장 안타깝고, 웃을 수 있는 매미남과 30대 여자의 7일간의 기적 러브스토리가 막을 연다.

 

 

 

줄거리

이야기의 무대는 도심에서 조금 떨어진 교외에있는 한 아파트. 낡았지만, 멋과 기품이있는 영국풍의 건물에는 개성 넘치는 주민들이 살고 있다. 야마다가 연기할 세미는 그 아파트로 이어지는 정원의 땅에서 태어났다. 긴 땅속 생활을 거쳐, 마침내 이번 여름 탄생을 맞이했다. "드디어! 동경하던 지상으로!" 높아지는 기대와 넘치는 기합으로 지상으로 올라가던 그때! 머리 위로 한명의 여자가 떨어지는 예감을... "드디어 지상으로 나가는데 날지 못한 채 끝나는 건가..."라고 죽음을 각오한 순간, 여성은 화려하게 그를 피해 조금 떨어진 땅에 떨어졌고, 세미는 구사일생하게 된 것. 

 

그 여자는 한 아파트에 사는 여자 유카였다. 식품 회사에 근무하고 별로 좋은 일도 없이 하루하루를 보내는 30대 여자 유카의 외로운 표정이 궁금했던 세미는 자신의 목숨을 구해준 답례를 하기 위해 인간의 모습이 되어 유카의 소망을 이루기로 한다. 이유도 알지 못한 채, 세미와 7일 동안 함께 생활하게 된 유카. 세미의 한적한 언동에 놀라고 좌지우지되며 자신을 열심히 행복하게 해주려고하는 왕자님 같은 세미와 단 일주일 만에, 희미한 사랑에 빠지게 되는데...

 

도움이 되셨다면 공감♥, 더 좋은 포스팅이 됩니다. 유튜브에 오시면 많은 영상을 감상하실 수 있어요!

 

댓글()
  1. BlogIcon 철이쓰 2019.06.11 09: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나 기다렸던 료스케 컴백ㅜㅜㅜㅜ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