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년만의 복귀, <굿 와이프> 그녀는 운명을 되돌릴 수 있을까?

Drama Previews/Q1 2019|2018.11.08 00:30

남편의 스캔들에 의해 체포된 변호사, 16년만에 복귀하다. 법률 휴먼 드라마, 굿 와이프를 소개합니다. 토키와 타카코가 "Beautiful Life ~ 둘이 있던 날들 ~" 이후 19년만의 TBS 일요 극장 주연. 남편이 스캔들로 체포 돼 16년 만에 변호사로 복귀하는 아내를 연기. 경력 단절, 남편에 대한 의혹, 그리고 동기들과의 재회. 수많은 어려움에 포기하지 않고 맞서는 모습을 그립니다.


볼거리


하스미 쿄코(토키와 타카코)는 출산을 계기로 변호사 일을 그만두고 전업 주부로 엘리트 검사 인 남편을 지원하고 자녀를 양육하고 가정을 지켜왔다. 그런데 어느 날 갑자기 도쿄 지검 특수 부장 인 남편이 부패 혐의로 체포된다. 또한 다른 여성과의 스캔들까지 드러나 "착한 아내"로서 가족에 힘써 온 쿄코의 인생은 급변하게 된다.



남편의 스캔들의 진상도 밝혀지지 않은 가운데, 자신의 아이들을 보호하기 위해 쿄코는 복직을 결의한다. 그리고 사법 연수생 시절의 동기의 도움으로 그 동기가 운영하는 법률 사무소에 임시 채용되어 16년만에 변호사로 복귀한다. 그러나 스캔들의 와중에 아내에게로 세간으로부터 집중되는 호기심의 눈, 또한 변호사로서 16년의 공백 때문에 헤아릴 수없이 악전 고투하는 날들을 보낸다. 그렇지만 쿄코는 강한 신념을 가지고 "자신을 포기하지 않고" 자신의 약점을 역이용, 강하게 살아 가면서 변호사로서 인간으로서 성장해 간다.




쿄코는 오랜만의 일의 분위기에 당황하면서도 맡은 사건과 제대로 마주하고, 의뢰인에 동행하면서 해결해가는 모습을 보여준다. 이를 연기하는 토키와가 신념과 자존심으로 운명을 개척해 나가는 여성을 어떻게 연기하는지에 대해 많은 기대가 걸려있다.



이 드라마의 원작은 리들리 스콧 감독이 제작 총지휘를 맡아 2009 년부터 7년간 미국에서 방송 된 " The Good Wife "이다. 텔레비전 판의 아카데미 상으로 불리는 에미 상과 골든 글로브 상을 다수 수상. 법정 드라마를 중심으로하면서 정치와 가정의 양면을 날카롭게 그려, 그 현실과 극적인 전개로 미국에서 인기를 얻었다. 또한 한국에서도 리메이크 되었고, 러시아에서도 2019년 리메이크가 결정하고있다. 바로 전 세계에서 주목을 받고있는 작품이다.


남편의 배신과 체포라는 최악의 사건으로 인생이 바뀌어 버린 주인공이 변호사라는 직업을 통해 자신의 어려움에 과감하게 맞서는 모습을 때론 날카롭게 때론 유머러스하게 그려 나가는 법률 휴먼 드라마. 인생의 위기에 처한 등장 인물들이 신념과 자존심을 무기로 운명을 개척해 나가는 2019년 첫 번째 일요 극장을 지켜봐주세요.


도움이 되셨다면 공감♥, 더 좋은 포스팅이 됩니다.

유투브에 오시면 많은 영상을 감상하실 수 있어요!



댓글()
  1. BlogIcon 철이쓰 2018.11.13 23: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과연 잘 될지 궁금하네여:) 한국과 비교해봐도 좋을 것 같구여